[삼척지부] 저주의 굿판을 당장 걷어치워라!

저주의 굿판을 당장 걷어치워라!


김재철 사장은 2010년 경영평가를 통해 자신의 뜻을 분명히 표명했다.

그동안 소문으로 떠돌던 광역화 대상 지역을 구체적으로 지명한 셈이다.

삼척MBC!

분명, 전국에서 제일 작은 규모의 지역사이다.

그렇지만 단언하건대, 김재철 사장이 생각한 만큼 약한 고리가 되지 않을 것이며, 또한 훅 불면 날아가는 광역화하기 쉬운 삼척MBC가 결코 되지는 않을 것이다.

삼척MBC 방송 구역인 동해, 삼척, 태백, 정선 지역에도 비록 적지만 50만 지역 주민들이 살고 있다. 지역 주민과 함께 해 온 지난 40년의 시간 속에 삼척MBC는 문화공간이었으며, 소통의 장이었다. 이런 회사가 김재철 사장의 출세를 위해 하루 아침에 희생되어야 될 아무런 이유가 없다.

삼척MBC의 존폐는 김재철 사장이나 이명박 정권이 결정하는 것이 아니라, 지역 주민과 구성원이 판단할 몫이다.

언제까지 김재철 사장이 벌이고 있는 이 저주의 굿판을 보고 있어야만 하는 것인가?

우리는 그동안 지속적으로 노사공동의 협의체를 통해 광역화 논의를 하자고 간절하게 요구해왔다. 하지만, 김재철 사장은 이번 지역사 경영 평가를 통해 앞으로도 계속 저주 굿판을 벌이겠다는 의지를 명백히 표명했다.

김재철 사장은 그야말로 백성이 원치 않는 정치를 하고 있다.

우리는 그동안 역사의 교훈을 통해 독재자의 말로가 어떤가를 익히 알고 있다.

김재철 사장이 벌이고 있는 광기와 독선의 굿판의 말로가 어떻게 끝날 것인가를 두 눈 부릅뜨고 지켜볼 것이다.

또한, 이제 우리는 저주 굿판을 걷어치우기 위해 끝까지 투쟁할 것이다.

2011년 2월 19일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 삼척지부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 성명/보도자료 진주지부성명] 사필귀정(事必歸正), 법원의 부당해고 무효 판결을 환영한다! 관리자 2012.11.08 3224
35 성명/보도자료 [기자회견문-전국 19개 지역MBC 노동조합]자율과 창의가 넘치는 지역을 꿈꾸며 관리자 2011.02.23 4409
열람중 성명/보도자료 [삼척지부] 저주의 굿판을 당장 걷어치워라! 지부관리자 2011.02.21 3342
33 성명/보도자료 [대구지부]통폐합으로는 미래가 없다. 지부관리자 2011.02.15 3281
32 성명/보도자료 [대구지부]김재철은 지역MBC를 제물로 삼으려는가? 지부관리자 2011.02.15 3653
31 성명/보도자료 [광주지부] 다시 피어오르는 통폐합 소문에 분노하며 지부관리자 2011.02.15 3178
30 성명/보도자료 [강릉/삼척지부]임무혁, 문장환 사장은 즉각 공개해명하라! 관리자 2010.12.20 4113
29 성명/보도자료 [창원지부]회사는 타임오프를 놓고 비열한 노조 탄압을 중단하라 관리자 2010.12.13 2085
28 성명/보도자료 [부산지부]실무소위 무산!! 더 이상 구성원을 기만하지 말라 관리자 2010.12.13 1900
27 성명/보도자료 [대전지부]대전MBC를 망치는 자들이 어찌 회사의 미래를 말하는가? 관리자 2010.12.13 2069
26 성명/보도자료 [진주지부]지역민의 단호한 명령이다. 김종국은 강제통폐합을 당장 멈춰라!! 관리자 2010.12.13 1665
25 성명/보도자료 [창원지부]통합 ‘모른다’ 67.2% 관리자 2010.12.13 1342
24 성명/보도자료 [진주]여론조작으로 지역민을 우롱하는 김종국은 각오하라!! 관리자 2010.12.13 1359
23 성명/보도자료 [여수지부]더 이상 송원근 사장을 인정할 수 없다!! 관리자 2010.12.13 1789
22 성명/보도자료 [진주지부]불순한 사측의 광역화 직원 설명회를 규탄한다 관리자 2010.12.13 1313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