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파업특보9호]김재철, 전 사(社)적 사퇴 압박에 강경 진압 본격 검토

관리자 0 1,236 2010.12.13 02:14


조합 간부 고소, 고발 뒤 징계 수순 밟을 듯

드디어 김재철이 칼을 뽑아들 모양이다. 사측은 최근 92년과 96년 파업 사례를 면밀하게 분석하며, 본격적으로 강경 진압 시나리오를 검토하기 시작했다. 이와 관련해 사측은 조만간 조합원들에 대해 업무 복귀 명령을 내리고, 조합 간부들을 업무 방해 혐의 등으로 고소한 뒤, 징계절차에 착수하는 방안을 강구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거액의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해 조합을 무력화시키고, 조합 간부 체포를 이유로 사내에 경찰력 투입을 허용하는 방안까지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무노동 무임금도 최근의 파업과 달리, 기본급은 물론 모든 수당과 상여에 대해서도 적용하는 방안을 강구중이라고 한다.

사측 관계자는 “김재철 사장이 말한 대로 원칙에 따라 처리한다는 방침 아래, 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며 “다음 주 초쯤 그 윤곽이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또, “92년과 96년 사측의 대응이 고소, 고발 이후 징계 수순을 따른 점을 보면 알 것”이라고 말해 이번에도 비슷한 수순을 밟을 것임을 암시했다. 지난 92년과 96년 파업에서 사측은 파업 3주차에 조합 간부들을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고소하는 것을 신호탄으로 강경 진압 작전에 들어갔다.

‘가출한 사장’이라는 비난을 받아가며 회사에 들어오지 않던 김재철도 조합 집행부를 업무 방해 혐의로 고소하기 위한 명분을 쌓기 위해 다음 주 월요일부터 출근을 시도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우룡에 너그러운 김재철이 조합을 고소하면
자멸할 것”

이와 관련해 이근행 위원장은 “김재철 사장을 규탄하는 목소리가 조합을 뛰어넘어 전 사(社)적으로 확산되자 사측이 서둘러 강경 진압에 나서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래봤자 이미 식물 사장이 된 김재철의 자멸을 앞당길 뿐이다. 모든 수단을 동원해 강력히 응징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또, “사측의 강경 진압은 오히려 바라던 바”라며 “김우룡에 대해 한없이 너그러운 김재철이 조합 간부들을 고소한다면 선임자 노조원을 제외한 MBC 구성원 누구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성명 들불’ 막아라... 김재철 초비상

84 사번 고참 사원들이 김재철을 향해 직격탄을 날리자 사측은 부랴부랴 보도 자료까지 돌리며 파장을 막는데 진땀을 빼고 있다. 사측은 MBC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보도 자료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84 사번들’을 인용해 “2-3명이 동의한 성명서”일 뿐이라는 등 이번 성명의 의미를 왜곡하고 축소하는데 급급하고 있다. 그러나 이같은 사측의 조직적인 방해 공작에도 불구하고 다른 고참 사원들도 잇따라 성명서을 준비하는 등 김재철 퇴진은 이미 거스를 수 없는 대세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

-생략-


[총파업특보9호]



<1면>

* 김재철, 전 사(社)적 사퇴 압박에 강경 진압 본격 검토

* 오늘의 투쟁 일정

* 파업 지지 성금



<2면>

* 연대의 촛불 여의도를 밝혔다

* 거대한 인간띠가 MBC를 하나로 이었다!



*첨부파일을 확인하세요*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20호]"후배 등에 칼을 꽂는 선배는 없습니다" 관리자 2010.12.13 1118
19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9호]김재철, 총파업 열기에 기름을 붓다 관리자 2010.12.13 1186
18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8호]김재철이 고소한 사람 vs 김재철이 고소 안 한 사람 관리자 2010.12.13 1236
17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7호]"모든 걸 걸고 몸으로 말하려 합니다 관리자 2010.12.13 1124
16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6호]돌아갈 수 없습니다. 김재철 사장은 참 나쁜 사람입니다. 관리자 2010.12.13 1156
15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5호]"후배들의 외침을 정치투쟁으로 매도하지 마십시오" 관리자 2010.12.13 1024
14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4호]김재철, 선임자 노조의 품에 안기다 관리자 2010.12.13 1201
13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3호]김재철 "내가 무슨 거짓말을 했습니까?" 관리자 2010.12.13 1165
12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2호]MBC를 참담하게 만든 '김재철 동영상' 관리자 2010.12.13 1170
11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1호]부끄러움도 책임감도 신뢰감도...김재철의 기자회견엔 그 어떤 것도 없었다 관리자 2010.12.13 1134
10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10호]MBC가 들불처럼 타 오른다 관리자 2010.12.13 1104
열람중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9호]김재철, 전 사(社)적 사퇴 압박에 강경 진압 본격 검토 관리자 2010.12.13 1237
8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8호]"신뢰와 지도력의 위기" 84사번(국장급), 사장 비판... MBC 역사상… 관리자 2010.12.13 1393
7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7호]MBC가 부글부글... 김재철 물러가라!! 관리자 2010.12.13 1271
6 총파업특보 [총파업특보6호]백령도 간 김재철 "골치 아픈 회사일 하루 한 시간만 생각" 관리자 2010.12.13 1368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