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 지역MBC의 공공성과 지역성 복원을 기대한다


 

지역MBC의 공공성과 지역성 복원을 기대한다

 

 

 

노사 합의로 지역사 사장 선임 제도 개혁, 내일부터 공모 시작

 

 

 

MBC가 오늘 방송문화진흥회와의 협의를 거쳐 지역사 임원(사장) 선임 방안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지역MBC의 새로운 사장을 선임하기 위한 공모 절차가 내일부터 시작된다. 공모에 앞서 문화방송 노사는 지역사 사장 선임 방안에 합의했다. 노사 동수의 임원후보 추천위원회’(이하 추천위원회)2배수로 후보자를 추천하고, 최대주주를 대표하는 MBC 사장이 최종 선임하는 것이 핵심이다. 또 지역사 사장이 선임되고 18개월이 경과한 이후 각 지역사 직원 2/3 이상의 부정적인 평가가 나오면 최대주주는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평가 결과를 반영하도록 한 중간평가제도 도입됐다.

 

 

노동조합은 이번 노사합의를 진일보한 개혁으로 평가한다. 그동안 지역MBC 사장은 최대주주인 MBC의 사장이 밀실에서 결정해왔다. 특히 지난 7년 방송장악의 암흑기에 MBC 파괴에 앞장서고 정권에 부역한 인사들이 전리품처럼 지역사 사장 자리를 나눠 가졌다. 그 결과 지역MBC의 공공성과 제작자율성, 지역 시청자들의 권리가 크게 침해됐다. MBC 네트워크의 복원과 지역MBC의 건강성 회복은, 지역MBC가 건강한 지역 여론을 형성하고 공공의 이익에 봉사하는 역할을 다하기 위한 전제 조건이다.

 

 

노동조합은 지난해 무너진 공영방송과 언론자유의 회복을 요구하는 촛불의 명령에 따라 72일간의 총파업을 통해 7년의 방송장악을 끝냈다. 그 결과 시청자와 종사자들의 참여가 보장되는 새로운 사장 선임 절차를 통해 MBC의 새로운 리더십을 세웠다. 지역MBC의 새로운 리더십을 세우는 과정 역시 정치적 독립성, 공정성, 투명성, 그리고 지역 방송제작 종사자들과 지역 시청자들의 참여라는 원칙에 따라 진행되기를 기대한다. 16개 지역MBC가 적폐를 청산하고 지역 시청자들에게 봉사하는 공적 책무를 다할 수 있도록 노동조합은 최선을 다할 것이다.

 

 

 

2018115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38 노보241호] '검증하겠다' 던 방통위의 대국민 사기극 관리자 08.13 73
837 성명] 자유한국당의 불법 개입과 방통위의 대국민 사기극 관리자 08.10 99
836 성명]양승태와 김장겸의 검은 거래, 판결과 기사를 맞바꾸었나? 관리자 08.07 57
835 11기 방송문화진흥회 이사 후보자 공개 검증 시작 관리자 07.18 111
834 성명]세월호 참사 기간 ‘해외 호화 접대’ 또 터진 김광동 비리 의혹, 지금이라도 해임하라 관리자 07.05 120
833 성명] 지역사 이사 추가 선임을 취소하고 자율경영 약속을 지켜라 관리자 06.29 127
832 성명]노동시간 단축, 전략적 결단이 필요하다 관리자 06.29 117
831 지부공동성명] 지역사 비상임이사 추가선임 철회하라 관리자 06.19 227
830 노보240호] 방문진 이사 선임, 여야 정치권은 손 떼라! 관리자 06.01 387
829 노보239호] 주(週) 52시간 노동제, MBC의 대대적 수술이 필요하다! 관리자 04.23 776
828 성명] 끝까지 ​진실을 밝혀내고 엄중하게 책임 물어야 관리자 04.18 273
827 노보238호] ‘78명 방출대상’ 경영진이 직접 선정했다 관리자 04.03 908
826 성명] 물증 드러난 반헌법적 범죄행위,끝까지 책임 묻겠다 관리자 04.02 811
825 성명] MBC네트워크 정상화, 이제 시작이다 관리자 03.29 859
824 성명] 파도 파도 끝이 없는 'MBC 장악' 범죄 행각 관리자 03.28 924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